겨울속초 먹방여행


쫄깃~ 쫄깃~ 제철 해산물과 곁들이는 부드러운 '처음처럼' 한 잔…
‘처음처럼 블로그지기’가 소개하는 네 번째 ‘Soft 아웃도어’<겨울속초 먹방여행>인데요. 여행이란 자연 속에서 스트레스를 풀 수 있어서 좋기도 하지만 뭐니 뭐니 해도 제철 음식을 즐길 수 있어야 제 맛이죠.

부드러운 ‘처음처럼’과 함께 원기도 충전하고 스트레스도 날려 버릴 수 있는 <겨울속초 먹방여행>! 입안 가득 침 모으고 이제 떠나볼까요? 그럼 출바알~



속초, 자연


‘속초’드넓은 바다만큼이나 맛있는 먹거리가 많기로 유명한데요. ‘처음처럼 블로그지기’도 쌓이고 쌓인~ 스트레스를 화끈하게 풀고 원기도 충전하기 위해 ‘속초’를 목적지로 정했답니다. 도심과는 확연히 다른 자연 속으로~ 먹거리 속으로~ GO! GO!~~♪



버섯 손두부 전골, 황태구이


<겨울속초 먹방여행>의 첫 음식은 바로 ‘손두부 전골과 황태구이’!
‘속초’ 입구에 자리한 두부촌은 속초여행을 하는 사람이라면 한 번쯤 꼭 들리는 코스인데요. 해물탕처럼 시원했던 ‘버섯 손두부 전골’은 국물부터 두부까지 입에서 살~살~ 녹듯 아주 부드러웠고 꼬들꼬들하게 잘 말려진 ‘황태구이’는 그야말로 ‘처음처럼’ 도둑~~ 쫄깃하면서 부드러운 황태살과 매콤한 양념이 ‘처음처럼’을 마구마구 부른답니다.



바다


든든하게 배를 채웠으니, 또 다른 먹방을 위해서는 부지런히 소화를 시켜야겠죠~? ‘속초’에 온 이상 보기만 해도 가슴이 확~ 트이는 바다를 보는 건 당연지사!
겨울바다의 위용을 보여주듯 거대한 파도가 몰아쳐 하얀 거품을 마구마구 만들어냈는데요. 차가운 날씨였지만 그 바다 속으로 뛰어들고 싶을 만큼 기분이 후끈 달아올랐답니다. ^^



겨울 바다, 파도 소리


시원한 파도 소리를 들으며 한참을 걷다 보니 그동안 쌓였던 고민과 잡생각이 말끔히 사라졌어요. 그리고 언제 두부와 황태를 먹었냐는 듯… 배 속이 꼬르륵…^^;



동명항


어느새 해는 사라지고 화려한 네온사인이 하나둘씩 켜지기 시작했는데요. ‘속초’에서도 제철 해산물을 싸고 맛있게 먹을 수 있는 ‘동명항’으로 향했습니다. 겨울바다에 왔으니 제철 먹방을 시작해야죠! ^^



밤바다


‘동명항’밤바다 위로 출렁이는 배폭죽놀이를 하는 사람들, 길거리 음식을 호호 불며 나눠 먹는 사람들… 그 모습이 정겹기도, 신선하기도 했어요.



킹크랩


감상에 젖어 있는 것도 잠깐! ‘먹방여행’이라는 컨셉에 맞게 다시 맛있는 제철 먹거리를 찾아 나섰는데요. 오늘 마음을 정한 제철 안주는 ‘킹크랩’~~ 커다란 킹크랩를 통째로 쪄내 그 속살을 쏙~ 빼내보니, 그 크기와 식감에 기념샷을 찍지 않을 수 없더라구요! 서둘러 ‘처음처럼’도 한 모금, 캬~ 쫄깃쫄깃! 야들야들! Oh~ Good!



회


못내 아쉬운 마음에 도 한 접시! 참, 그러고 보니 강원도 특색에 맞게 ‘처음처럼’라벨 모양도 조금 다르네요! 강원도의 상징인 산과 강이 그려져 있는 게 아주 센스있네요. 다른 지역에는 어떤 모양의 라벨이 있을지… 궁금! ^^



게딱지 비빔밥, 대게 라면


오동통한 킹크랩과 싱싱한 를 다 먹고 난 뒤에도 어딘가 모를 아쉬운 마음을 어찌 달래나 했더니~ 게딱지 비빔밥대게 라면이 마지막 코스로~~ 우와! 속 시원한 국물이 일품인 대게 라면은 해장을 시켜주는 것 같더니만 어느새 다시 부드러운 ‘처음처럼’ 한 잔을 생각나게 하는 얄미운 맛이었어요!

싱싱한 해산물을… 이 가격에… 이렇게나 다양하게… 즐길 수 있는 ‘속초’는 정말 제철 해산물의 천국인가 봅니다. @.@

‘처음처럼 블로그지기’가 소개해 드린 <겨울속초 먹방여행> 어떠셨나요?

답답한 일상을 벗어나 부드러운 일탈의 시간을 갖고 싶다면, 맛있는 제철 음식부드러운 ‘처음처럼’을 즐길 수 있는 <겨울속초>로 떠나보세요~ 싱싱한 제철 해산물이 사라지기 전에 말이죠 ^^

그럼, ‘처음처럼 블로그지기’는 다음 ‘아웃도어’ 정보로 다시 돌아 올게요! 안녕!~♬


전체댓글 0
댓글

을왕리 겨울바다


가슴이 뻥~ 트이는 '겨울바다' 앞에서 입 안 가득 부드럽게 녹아 내리는 '처음처럼' 한 잔매운탕의 하모니!~♪

‘처음처럼 블로그지기’가 소개하는 세 번째 ‘Soft 아웃도어’는 바로 <을왕리 겨울바다>랍니다. 스트레스가 훅~ 치솟는 날이면 어김없이 생각나는 겨울바다… 오늘 훌쩍 떠나 볼까요?



처음처럼

바닷가 마을


<을왕리>는 서울에서 약 1시간 정도면 도착할 수 있는 바닷가 마을로 겨울바다를 만끽하려사람들이 많이 찾는 곳인데요. 지하철과 대중교통을 이용해서도 갈 수 있어 부담이 없답니다.



을왕리, 인천 을왕리


<을왕리>에 도착하자마자 코끝에 찡하게 파고드는 바다의 향기! 그리고 탁 트인 시야! 서울에서는 절대 경험할 수 없는 풍경을 보고 있자니 가슴 속까지 뻥~ 뚫리는 기분이랍니다! ^^



겨울바다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을 받는 겨울바다한적한 풍경을 즐길 수 있다는 게 매력인데요. 복잡한 생각을 모두 내려놓고 여유를 즐기기에 그만이죠!

친구들과 함께 떠난다면 그 동안 나누지 못했던 이야기 나눌 수 있고, 연인과 함께 떠난다면 서로에게 집중하는 데이트를 즐길 수도 있을 거에요. ^^



배, 어선, 노을


노을 빛이 내려앉은 파도와 넘실넘실~ 춤을 추는 배를 보고 있자니 스트레스는 사라지고 슬슬~ 허기가 찾아 오는 듯! ^^;



매운탕, 조개구이


그래서 더 춥기 전에 맛 집을 찾아 들어갔어요. 추위도 녹일 겸~ 허기도 달랠 겸~ 뭐니 뭐니 해도 여행에서 맛있는 음식이 빠질 수는 없잖아요? ^^

오늘 ‘처음처럼 블로그지기’의 선택은 따끈한 ‘매운탕’‘조개 구이’! 부드러운 ‘처음처럼’환상궁합을 이뤄줄 안주들이 정말 많더라구요! (츄릅! ^^)

어때요? 보기만 해도 군침이 절로 나죠?^^ 바다를 보며 스트레스를 툭~ 털고 마시는 술이라 그런지, 더 부드럽고~ 더 달큰하네요! 캬~ >_<



밤바다, 겨울 밤바다


배도 채웠겠다, 추위도 달랬겠다, ‘처음처럼’으로 기분도 부드러워졌겠다~!

과감하게 겨울바다에 발 한번 퐁당! ^^ 낮에 만났던 바다와는 또 다른 매력에 절로 빠져들게 되네요. 화려하게 터지는 폭죽과 밤이라 더욱 감미롭게 들려오는 파도소리 때문인지, 살짝 UP되는 기분… ㅋㅋ 

<을왕리 겨울바다>는 정말 다양한 매력을 가진 여행지인 것 같아요. @.@


‘처음처럼 블로그지기’가 소개해 드린 <을왕리 겨울바다> 어떠셨나요? 

반복된 일상으로 스트레스가 한껏 쌓였다면 <을왕리 겨울바다>를 바라보며 절친과 함께 부드러운 ‘처음처럼’ 한 잔을 나눠보세요. 복잡했던 마음이 한결 부드러워질 거에요.

그럼, ‘처음처럼 블로그지기’는 다음 Outdoor 정보로 다시 돌아 올게요! 안녕~! :D


전체댓글 2
댓글
  1. 겨울왕자 2015.02.09 20:24 신고  수정/삭제

    오늘 바다 갔으면 코드름 생길듯??? ㅋㅋㅋㅋㅋㅋㅋ   댓글달기

과일게임


'딸기 게임'의 완전 Upgrade!
박자에 맞게~ 순서에 맞게~ '사과, 딸기, 포도, '를 정확히 외쳐야만 벌주를 피하는 <과일 게임>

술자리에서도 절대 흐트러지지 않는 암기력과 스피드를 보여야 하는 두뇌&스피드 게임, 지금부터 시작해 볼까요? Let’s Go!~♬



술게임 동작


게임을 시작하기에 앞서 게임 동작을 간단히 알려 드리면 다음과 같습니다.

지난 번에 소개해 드렸던 <후라이팬 게임>, <딸기 게임>과 마찬가지로 4박자를 기본으로 하는데요. 단, <과일 게임>에는 무릎=사과, 손뼉=딸기, 왼손 엄지=포도, 오른손 엄지=배 이렇게 각 동작에 해당하는 과일이름이 정해져 있어, 동작과 이름을 함께 외워야 한다는 점을 꼭 기억해야 합니다. ^^ 자 그럼 본격적으로 시작해 봅시다!



가위바위보, 게임 순서


[Step-1]

가위, 바위, 보를 통해 먼저 시작할 사람을 정합니다.



배, 과일 게임


[Step-2]

시작할 사람이 정해졌다면 “사과, 딸기, 포도,”~~♬ 구호와 동작으로 힘차게 Start~!

제일 먼저 시작하는 사람은 4박자 동작 중 가장 마지막 동작에 맞는 과일 이름을 외치면 OK!

(사과, 딸기, 포도) !” 



포도


[Step-3]

그 다음 바로 오른쪽 옆 사람이 마지막 두 가지 동작에 맞추어 “(사과, 딸기) 포도, !”를 외칩니다. 이렇게 ‘(사과, 딸기, 포도) ! -> (사과, 딸기) 포도, ! -> (사과) 딸기, 포도, ! -> 사과, 딸기, 포도, ’ 순서로 동작에 맞게 지정된 과일 이름을 외치면 된답니다! 

4박자 구호를 두 번(‘사과, 딸기, 포도, ’ x 2) 외칠 때까지 오른쪽 옆 사람으로 차례 차례 이동해가며 진행합니다. 



딸기


[Step-4]

사과, 딸기, 포도, x 2’ 까지 모두 외쳤다면 이제는 거꾸로 숫자를 줄여나가면 됩니다.

사과, 딸기, 포도, - 딸기, 포도, -> 사과, 딸기, 포도, - 포도, -> 사과, 딸기, 포도, - -> 사과, 딸기, 포도, ’ 이렇게 박자를 하나씩 줄여가며 과일 이름을 외치면 됩니다. 



벌주


이렇게 순서대로 과일의 이름을 외치다가 박자를 놓치거나 순서와 틀린 과일 이름을 말하게 되면 ‘벌주’에 당첨! 

단순히 ‘딸기’만을 외치던 ‘딸기 게임’과는 달리 난이도가 훨씬 높아진 <과일 게임>으로 술자리에서도 두뇌를 말랑~말랑~ 부드럽고 유연하게 만들어 보세요! 

언제나 ‘처음처럼’과 함께 부드럽고 즐거운 술자리가 되길 바라며~^^* Let's enjoy Soft Mood!~♬



전체댓글 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