곱창전골


삼겹살과 함께 소주 안주에 있어 대표 급인 ‘곱창’! 담백하고 쫄깃한 데다 고소한 곱까지 가득 들어있어 그 팬층이 두터운데요. 본인이 곱창의 열혈 팬임을 자처한다면 오늘 이 안주에 주목하세요! 얼큰한 국물과 함께 보글보글 끓여낸, 한 차원 높은 ‘곱창전골’을 선사하는 <중앙해장>을 소개합니다.



중앙해장

 

지하철 2호선 삼성역 사거리에 위치한 <중앙해장>. 소박한 이름 탓에 작은 음식점이 상상되지만, 생각보다 그 규모가 컸어요. 또한 그 규모감을 뛰어넘는 현실은 점심, 저녁 시간에 웨이팅 라인이 길게 늘어선다는 것. 그 인기 비결은 바로 신선한 재료인데요. 


<중앙해장>은 마장동에서 유명한 고깃집의 대표가 직접 운영한다고 합니다. 질 좋고 신선한 한우를 공수해 오랫동안 연구해온 요리 비법으로 재료부터 조리까지 꼼꼼하게 관리하죠. 



곱창


곱창전골 맛집

 

이것이 바로 <중앙해장>의 한 차원 높은 ‘곱창전골’!

통통한 곱창이 위풍당당하게 냄비를 가득 채우고 있는데요. 새빨간 양념을 입고 있는 모습에 벌써 군침이 돌죠? 향긋함을 더해줄 쑥갓은 물론 각종 버섯과 시원한 배추, 파도 듬뿍 들어있어요. 정말 국물맛이 기대되는 조합이랍니다.




한우곱창


보글보글, 보글보글~ 드디어 완성된 ‘곱창전골’의 국물을 먼저 맛보았는데요. 곱창이 너무 많이 들어있어 혹시 텁텁하지 않을까 걱정하며 한입 했는데… 오히려 고소함이 입맛을 확 자극했어요. 푸짐한 채소에서 우러나오는 시원함으로 느끼함은 거의 느낄 수 없을 정도이니, 두말할 것 없는 ‘처음처럼’ 안주랍니다. 


이런 ‘곱창전골’을 해장국 집에서 파는 건 반칙 아닐까요? ^^ 해장하러 왔다가 오히려 처음처럼을 더 마시게 되니까요. 분명! 



전골


처음처럼 안주


<중앙해장>‘곱창전골’은 아무렇게나 숟가락질을 해도 곱창이 건져질 만큼 푸짐한 인심을 자랑합니다. 게다가 그 퀄리티도 타의 추종을 불허하죠. 곱창 특유의 잡내가 없는 것은 기본, 입에서 사르르 녹아 없어진다는 표현을 써야 할 만큼 부드럽기까지 합니다. 곱창 한 점에서부터 재료의 신선함은 물론, 그 재료를 손질한 전문성까지 느껴지죠.


곱창 한점을 먹으면 처음처럼 한잔이, 처음처럼 한잔을 마시면 곱창 한점이 생각나는 환상의 궁합…



곱창 맛집


전골


‘곱창전골’을 시키면 곱창을 찍어 먹을 소스를 하나 주시는데요. 여기서 ‘곱창전골’을 조금 더 맛있게 먹는 팁을 하나 알려드릴게요! 소스에 절인 고추와 고추기름을 살짝 넣으면 소스의 맛이 한층 업그레이드됩니다. 매콤한 것을 좋아하는 분이라면 무조건 강추! 소스만 따로 퍼먹고 싶어질 정도랍니다.




우동사리


곱창전골 우동사리

 

끝도 없이 건져지는 곱창과 채소의 푸짐함처음처럼도 연거푸 비워지는데요. 어느 정도 흥이 올랐다면 지금이 바로 우동사리가 활약할 시간입니다. 마성의 육수를 조금 추가한 뒤, 기본으로 제공되는 우동사리를 와르르 넣으면 처음처럼 2차전이 시작됩니다. 

국물의 얼큰함우동사리의 오동통한 쫄깃함을 맘껏 즐기면 되는데요. 거기에 곱이 국물에 배어나와 마치 비지찌개처럼 우동에도 곱창의 고소함이 가득 배죠. 



존맛

 

오늘의 술상이 얼마나 맛있었는지를 보여주는 인증샷.jpg ^^ 진짜 클리어했죠?



중앙해장 해장국

 

이제 저녁이 되면 선선한 바람이 불어오는데요. 그 말인즉슨, 처음처럼의 안주로 따끈한 국물이 어울리는 계절이 왔다는 뜻이죠. 

오늘 저녁,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중앙해장>‘곱창전골’을 안주 삼아 처음처럼 한잔을 나눠보세요. 미리 가을을 맞이하는 헛헛한 마음까지 따뜻하게 채워질 테니까요. ^^



중앙해장 시간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강남구 대치동 996-16 육인빌딩 1층 | 중앙해장
도움말 Daum 지도
전체댓글 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