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테이크


“정말, 이런 안주 처음이지?”


한식도 아닌, 양식도 아닌 <수불> ‘고추장스테이크’는 고급스러움까지 충족해 주는 퓨전 안주인데요. 고추장 베이스에 불 맛 가득 밴 숙주 위로 풍성한 육즙의 스테이크가 투척! ‘처음처럼’의 부드러운 목 넘김을 부르는 안주, ‘고추장스테이크’를 직접 맛본 ‘정처럼’의 평가는…?



‘정처럼’<고추장스테이크> 평가


1. 독창성: 5점 / 2. 가격: 4점 / 3. 양: 5점 / 4. 맛: 5점 / 5. 소주안주 적합도: 4점


오빠랑

레스토랑


비교적 고급스러운 분위기에 깔끔한 구성이 눈에 띄는 <수불>! 종로에서 맛집으로 꽤 유명한 곳인데요. 지금은 지점을 몇 군데 가지고 있답니다. ‘정처럼’이 방문한 광화문점은 세종문화회관 뒷길에 자리 잡고 있어 쉽게 찾아갈 수 있었어요.


일상에서 쉽게 맛볼 수 없는 퓨전 메뉴들이 구성되어 있어 독특한 맛을 느끼려는 사람들이 자주 찾고 있죠.



셰프


다채로운 퓨전 메뉴 중에서 ‘고추장스테이크’를 주문했는데요. 그사이에 기본 안주로 바삭한 두부과자가 제공되었어요. 흔히 기본 상으로 내오는 곁들임 찬이 아닌, 맨입에 먹어도 고소한 과자였습니다. 짜지 않고 담백해 기다림의 허기를 달래기엔 바로 그만이었죠. ^^



두부과자


가볍게 두부과자를 맛보고 있으니 오늘의 메인 안주, ‘고추장스테이크’가 올라왔습니다. 한 상 그럴싸하게 차려진 모습… 군침이 절로 돌죠? 



소고기


숙주는 소금, 후추로 간을 해 불 맛을 제대로 입혀 바닥에 깔고 파, 양파, 가지도 함께 곁들였어요. 그 위에 소고기 스테이크를 큼직하게 올리고, 한 켠에는 깔끔한 샐러드로 플레이팅!



고추장 소스


그릴 자국을 입혀 구운 소고기는 정말 인상적이었는데요. 자칫 소스에 묻힐 수 있음에도 식욕을 자극하는 그릴 자국의 디테일까지… 제대로 신경 쓴 모습이었답니다. 소고기는 질기지 않아 거부감 없이 아주 맛있었고 그 위에 더해진 고추장 특제소스마늘 프레이크와 함께 향과 식감을 더했어요. 기대했던 것보다 훨씬 푸짐함에 먹기 전부터 싱글벙글…^^



철판 스테이크


고기 안주가 눈앞에 있는데 어찌 ‘처음처럼’을 빼놓을 수 있을까요? 안주가 식기 전에 서둘러 ‘처음처럼’을 한입 털어 넣었는데요. 안주가 워낙 훌륭해 손이 점점 바빠지더라고요. 



매드포갈릭


간이 잘 된 숙주나물과 스테이크, 마늘 프레이크를 한입에 쏙! 


은은한 후추 향과 진한 불 맛이 가득 퍼져 눈을 감고 그 맛을 천천히 음미하면서 먹었답니다. 부드러

운 스테이크, 아작한 숙주, 마늘 프레이크의 바삭함을 함께 느끼며 ‘처음처럼’ 한 잔! 기가 막힌 궁합이었어요


소주와 잘 어울리는 고기 안주를 조금 더 특별하게 맛보고 싶을 때 <수불> ‘고추장스테이크’와 함께 ‘처음처럼’을 맛보세요. 한입 가득 불 맛의 풍성함과 혀끝에서 녹는 부드러움을 한껏 즐길 수 있을 거예요! ^.^


수불

정처럼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종로구 도렴동 65 2층 | 수불 광화문점
도움말 Daum 지도
전체댓글 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