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합탕


시원한 국물을 내는 데는 뭐니뭐니해도 해산물이죠. 홍합, 오징어, 새우 등 각종 해물로 뽀얗게 우려낸 국물은 누구에게나 사랑을 받는데요. 여기에 향긋한 카레를 넣어 조금은 특별한 국물 요리, ‘해물카레나베’를 완성했습니다! 때마침 ‘처음처럼’과 함께 홈파티를 계획하셨다면, 지금 바로 따라 해보세요!^^ 



해뭍탕 레시피

 

‘오징어, 홍합, 칵테일 새우 등의 해물과 카레, 대파, 다진 마늘, 처음처럼, 우동 면, 가쓰오부시’를 준비합니다. 



해산물 손질


먼저 해물을 손질하는데요. 오징어는 씻어서 한입 크기로 썰고, 홍합은 수염을 떼고 흐르는 물에 껍데기를 깨끗이 씻은 뒤, 연한 소금물에서 살살 흔들어 헹궈줍니다. 



오징어


냄비에 물을 넉넉히 넣고 끓이다가 홍합과 오징어, 칵테일 새우, 송송 썬 파를 넣고 보글보글 끓여주세요.



카레가루


홍합이 입을 벌리고 뽀얀 국물이 우러나면 비린내가 잡히도록 다진 마늘 한 숟가락과 ‘처음처럼’을 조금 넣어줍니다. 그다음, 카레를 넣어주는데요. 카레 가루의 양은 간을 보면서 조절하면 된답니다. 



우동


카레 가루가 고루 풀어진 다음, 우동 면을 넣고 마지막으로 가쓰오부시를 한 줌 넣으면, 감칠맛이 살아있는 향긋한 ‘해물카레나베’ 완성! 



우동 국물

 

그 어느 때보다 ‘처음처럼’의 안주로 따끈한 국물이 잘 어울리는 요즘. ‘해물카레나베’는 카레 향이 향긋하게 퍼지면서도 해물이 들어가 시원해진 국물 맛이 일품인데요. 풍성한 재료들을 골라 건져 먹는 재미에, 통통한 우동 면까지 듬뿍 들어있으니 든든하고 푸짐하게 즐길 수 있는 안주랍니다. 

연말 홈파티에서 ‘처음처럼’과 딱 어울릴 국물 안주를 고민하고 계셨다면 트렌디하면서도 누구에게나 사랑 받는 ‘해물카레나베’를 선택하세요! 김 모락모락 나는 ‘해물카레나베’ 한 냄비에 부드러운 ‘처음처럼’을 자꾸 찾게 될 거예요~^^



카레우동



전체댓글 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