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겹살


“정말, 이런 안주 처음이지?”


한식 재료와 인도식 요리법의 만남! 쫄깃하게 구운 매콤한 삼겹살을 고소한 난에 싸서 커리에 찍어 먹는 스페셜 안주, ‘탄두리 삼겹살 커리 난 플레이트’를 맛본 ‘정처럼’의 평가는…?



‘정처럼’<탄두리 삼겹살 커리 난 플레이트> 평가


1. 독창성: 5점 / 2. 가격: 4점 / 3. 양: 4점 / 4. 맛: 4점 / 5. 소주안주 적합도: 5점


맛집

맛집 파워블로거


오늘 ‘정처럼’이 찾아간 <봉천예술관>은 요즘 떠오르는 젊은이들의 거리, ‘샤로수길’에 있습니다. 지하철 2호선 서울대입구역 2번 출구로 나와 직진을 하면 샤로수길의 입구를 나타내는 자그마한 표지판을 볼 수 있는데요. 이정표를 따라 골목으로 들어가면 <봉천예술관>의 독특한 간판이 눈에 들어옵니다. 



봉천예술관


가게 이름부터 범상치 않은 <봉천예술관>은 음식점이라기보다는 오래된 미술 작품들이 전시되어 있는 소품 가게 분위기를 풍기는데요. 계단을 내려가는 동안 마치 한국을 떠나 다른 나라로 들어가는 입구 같은 기분이 든답니다. 벽마다 걸려있는 고풍스러운 액자들과 소품, 적당히 어두운 조명 때문에 이국적인 냄새가 가득하답니다.



봉천예술관


가장 마음에 드는 액자 옆에 자리를 잡고 가게 분위기와 어울리는 노래를 감상하며 메뉴를 골랐는데요. 메뉴판도 액자 안에 들어있어 아주 새로웠어요. ‘오리엔탈 소주 pub’을 지향하는 가게답게 메뉴도 하나같이 ‘처음처럼’과 잘 어울릴 것 같더라구요. 마음 같아서는 다 맛보고 싶었지만, 그중 시선을 강탈하는 ‘탄두리 삼겹살 커리 난 플레이트’를 주문했습니다. 


‘탄두리’라고 하면 음식을 화덕에서 구워내는 인도식 요리 방법인데, ‘탄두리 삼겹살’은 어떤 모습일지 너무 궁금했어요. 



감자조림


<봉천예술관>의 기본 안주는 ‘감자조림’이 나왔는데요. 짭조름하게 졸여진 감자가 훌륭한 애피타이저가 되어준답니다. 마침 감자가 제철이어서 더욱 고소하고 달콤했는데요. 메인 안주를 기다리며 고픈 배를 달래기에 아주 좋았습니다.^^



삼겹살 맛집


짜잔~! 화려한 색감을 자랑하며 등장한 오늘의 주인공, ‘탄두리 삼겹살 커리 난 플레이트’! 이름이 좀 길죠? ^^;


빨갛게 잘 익은 삼겹살이 푸른 시금치 위에 올려져 있어 군침이 도는 비주얼을 자아냈는데요. 여기에 뽀얀 난이 먹기 좋은 크기로 잘려 듬뿍 올려져 있고 특유의 매콤한 향을 풍기는 커리까지 플레이트 위에 담겨 있었어요. 더 이상 지체할 수 없는 마음에 급히 ‘처음처럼’을 개봉!




코로 들어오는 스모크 향을 맡으며 후다닥 ‘처음처럼’ 한잔 짠~



커리


부드러운 ‘처음처럼’을 한잔 마심과 동시에 ‘탄두리 삼겹살 커리 난 플레이트’도 야무지게 먹어보았습니다. 




난 한 장에 삼겹살을 올려 잘 오므린 다음, 카레에 푹 찍어 먹으면…! 매콤함과 고소함, 쫄깃함과 부드러움이 입안을 가득 메우는 기가 막힌 맛이었어요. 보쌈같이 푸짐하면서 그 맛은 아주 이국적이었죠. 



피자


데코레이션인듯 놓여있는 시금치도 함께 싸먹으면 입안이 개운해지는데요. 오감을 자극하는 식감과 향에 ‘처음처럼’을 자꾸 따르게 되더라고요. 


난과 고기만으로는 다소 텁텁할 수 있는 식감을 시금치가 부드럽게 마감해주고, 거기에 커리가 더해지면서 스테이크 커리 피자를 먹는 듯한 착각을 불러일으켰답니다.



퓨전안주


대표적인 소주 안주, 삼겹살의 대변신! 인도 전통 요리법으로 탄생시킨 ‘탄두리 삼겹살’과 담백한 난, 향긋한 커리의 조화가 궁금하다면, 샤로수길 <봉천예술관>으로 가 보세요! 오묘한 분위기에 한 번 취하고, 색다르게 변신한 안주에 또 한 번 취해 ‘처음처럼’을 맛있게 즐길 수 있을 거예요! ^^


서울대입구 맛집

90년생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관악구 봉천동 1604-1 지하1층 | 봉천예술관
도움말 Daum 지도
전체댓글 0
댓글

두르가, 처음처럼


‘이런 안주, 처음이지?’ 인도의 전통 음식 ‘탄두리 치킨’!

이국적인 특별한 안주에 부드러운 ‘처음처럼’을 곁들이면 생각보다 잘 어울리는 궁합에 술이 술술~ ‘정처럼’이 평가한 ‘탄두리 치킨’은 5점 만점에 4.5점인데요! 

인도요리 전문점 <두르가>에서 맛본 ‘탄두리 치킨’‘처음처럼’, 함께 맛 보실래요?~♪



인도요리, 두르가


<두르가>는 지하철 1호선 ‘종각역’ 4번 출구 바로 앞에 자리하고 있는데요. 인도요리 전문점답게 인테리어부터 이국적인 느낌이 물씬 풍기며, 은은하면서도 묘~한 인도 특유의 향신료 향과 인도 음악이 독특한 분위기 속으로 끌어 당긴답니다.



탄두리 치킨, 인도요리


<두르가>에 맛 보러 온 ‘탄두리 치킨’!

‘탄두리 치킨’은 터메릭, 정향, 레몬주스, 샤프론, 마살라, 고추, 생강 등 인도 특유의 향신료가 들어간 양념을 닭에 바른 뒤 꼬치에 끼워 탄두르라는 인도의 전통 화덕에서 구워내는 음식인데요. 기름기가 전혀 없는 담백한 맛 때문에 더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답니다. 또한 매콤한 양념 맛은 소주 안로 전혀 손색이 없어요!^^



그린 샐러드, 탄두리 치킨


<두르가>의 ‘탄두리 치킨’그린 샐러드와 함께 나오는데요. 음식을 맛보기 전 상큼하게 에피타이저로 먹을 수도 있지만 ‘탄두리 치킨’과 함께 먹으면 더욱 산뜻하게 즐길 수 있어요! ‘탄두리 치킨’을 앞 접시에 덜어 속을 잘라보면 빠알간 양념이 밴 겉면과는 달리 기름이 쏙 빠진 뽀얀 속살이 드러나는데요. 보는 것처럼 아주 담백하고 부드럽답니다! 아휴~ 처음처럼 한 잔~ 캬! ^^



탄두리 치킨, 처음처럼


레몬, 양파 절임 그리고 ‘탄두리 치킨’을 찍어 먹는 인도의 전통 소스, 코리앤더도 함께 제공되는데요. ‘처음처럼’을 한 잔 들이키고~ 전통 소스에 퐁당 찍은 ‘탄두리 치킨’을 한 입 베어 물면~ 향긋하게 입 안을 감싸는 향에 ‘처음처럼’을 더 부드럽게 즐길 수 있어요! 우리나라 치킨과는 다른 맛이지만, 역시 ‘소치(소주+치킨)’의 궁합은 언제나 GOOD ! *.* 탄두리 치킨 & ‘처음처럼’… 맛 보기 전에는 몰랐던 그 부드러운 궁합에 ‘정처럼’도 홀딱 반해버렸답니다. ^^



탄두리 치킨, 처음처럼, 디저트


‘탄두리 치킨’과 함께 ‘처음처럼’을 한참 즐기고 난 뒤에는 인도의 전통 디저트가 제공되는데요. 민트 맛이 나는 향신료와 돌 설탕을 함께 씹으면 입 안을 아주 상쾌하게 마무리 해 줍니다. 왠지 이것도 ‘처음처럼’과 함께 먹어보고 싶은 느낌? ^^;

진짜 인도 사람이 서빙부터 요리까지 모두 제공하는 이국적인 음식점 <두르가>!

부드러운 ‘처음처럼’과 함께 즐길 조금은 특별하고 색다른 안주가 필요하다면 이번 주말, 인도의 전통 요리, ‘탄두리 치킨’에 도전해 보세요!~♬


두르가 종각점





정처엄, 맛집 탐방, 처음처럼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2.3.4가동 |
도움말 Daum 지도
전체댓글 2
댓글
  1. 드루와 2015.01.29 21:14  수정/삭제

    종각 자주 가는데 다음에 한번 가봐야겠다 ㅋㅋㅋ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