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돌볶음면


면도 좋다! 고기도 좋다! 하는 분들을 위한 이색 라면 레시피! 마니아층이 두터운 ‘OO볶음면’으로 만들 수 있는 ‘차돌볶음면’을 만들어 봤어요. 중독성 강한 매운맛에 자꾸 손이 가고 면과 고기의 환상적인 콜라보를 경험할 수 있죠. 군침 도는 ‘차돌볶음면’ 함께 만들어볼까요? 



볶음라면


‘볶음라면 1개, 차돌박이, 다진 마늘, 후추, 간장’을 준비해주세요.



불닭볶음면

 

먼저 OO볶음면의 면만 미리 삶아두세요. 나중에 차돌박이와 함께 한 번 더 볶아주기 때문에 면이 너무 퍼지지 않도록 삶아주는 것이 포인트예요.



소고기

 

달궈진 팬에 적당량의 차돌박이를 넣고 익혀주세요. 너무 강한 불에서 굽기 시작하면 금방 타기 때문에 중간 불에서 익혀주는 것이 좋아요.



볶음면

 

차돌박이가 반쯤 익으면 다진 마늘 1/2큰술을 넣어주세요. 다진 마늘이 없다면 통마늘을 얇게 썰어 넣어주어도 좋답니다. 그리고 잡내를 없애기 위해 후추를 살짝 뿌려주세요. 추후 간장과 볶음면 소스도 넣기 때문에 소금간은 하지 않으셔도 돼요.



볶음면

 

고기가 모두 익으면 미리 삶아둔 면과 함께 간장 1/2큰술을 넣어주세요. 간장 향이 골고루 밸 수 있도록 슥슥 볶아 주세요.



차돌박이 볶음면

 

이제 맵짠을 완성할 차례. 볶음면의 소스를 넣고 차돌박이와 면과 소스가 삼위일체를 이룰 수 있도록 야무지게 섞어주세요. 더 매운 맛을 원한다면 청양고추를 첨가하셔도 좋답니다.



금요일

 

마지막으로 접시에 보기 좋게 담아내면 윤기 좔좔 흐르는 ‘차돌볶음면’ 완성! 

맵기를 조절하기 위해 오이채를 올리거나 양상추, 상추 등을 깔아도 좋아요. 매콤한 소스 맛을 중화시키는 역할을 톡톡히 한답니다!



안주

 

알만한 사람들은 다 아는 조합! 면과 고기는 환상의 궁합을 자랑하죠? 든든한 한 끼도 되고 물론 ‘처음처럼’과도 참 잘 어울리죠. 중독성 강한 매운맛에 ‘처음처럼’이 술술 비워진답니다. 간단한 재료에 만들기도 쉬운 이색라면요리 ‘차돌볶음면’.차돌박이로 하지 않아도 좋으니 구이용 고기가 있다면 오늘 저녁 한번 섞어 주세요!



차돌볶음면 레시피



 



전체댓글 0
댓글

순대


길거리 이동식 포장마차에서 또는 분식집에서 한 접시는 꼭 시키게 되는 순대. 지금까지 떡볶이의 친구 정도로만 생각하셨다면 이젠 제대로 대접해 주세요. 먹다 남은 순대, 마트에서 파는 순대만으로도 손색없는 소주 안주가 되는 비법이 있으니까요.


순대를 활용한 첫 번째 안주는 ‘까르보나라 순대’! 크림 소스를 넉넉히 둘러 입힌 순대는 부드러운 ‘처음처럼’과 아주 잘 어울릴 뿐만 아니라 위에도 부담이 없어 자꾸 손이 가게 한답니다. 매콤한 순대 볶음이 아닌, 하얗고 크리미한 ‘까르보나라 순대’! 함께 만들어 볼까요?



까르보나라

 

‘순대, 버섯, 통마늘, 대파, 브로콜리, 깻잎, 후추, 크림소스’를 준비해 주세요.



냉동순대

 

순대는 먹기 좋은 크기로 썰어 준비하세요. 먹다 남은 순대나 냉장 순대 모두 딱딱한 상태로 썰어야 편해요. 따로 해동은 하지 않아도 된답니다.



집들이 요리

 

버섯브로콜리는 먹기 좋은 크기로, 대파는 손가락 길이로 크게 썰고, 마늘은 편으로 저며줍니다.



순대요리


팬에 식용유를 두르고 대파, 마늘, 순대를 먼저 함께 볶습니다. 파와 마늘의 풍미가 순대에 스며들면서 노릇하게 볶아지면 더 맛있어요.



순대볶음

 

순대의 한쪽 면이 노릇하게 익으면 버섯, 브로콜리, 후추를 조금 넣고 한번 더 볶아낸 뒤 크림소스를 부어 주세요. 크림소스는 파스타용 소스를 구매하셔도 되고, 우유와 생크림을 사용해 직접 만드셔도 돼요. 실패확률을 줄이려면 판매용 소스를 추천! ^^



이색안주

 

버무리듯 섞어준 뒤 접시에 담고 깻잎을 채썰어 올리면 완성! 



자취요리

 

머릿속에 흔히 떠오르는 새빨간 순대 볶음, 떡볶이 국물에 찍어 먹는 순대… 이런건 조금 식상하잖아요? 조리법을 조금만 달리하면 이렇게나 신선하게 먹을 수도 있는데 말이죠! 



떡볶이

 

시원한 처음처럼 한잔과 함께 즐기면 그야말로 부드러움 그 자체! 순대에 파와 마늘의 향이 잘 스며들어 누린내도 없고, 크림 소스가 감칠맛을 더해 소주 한잔이 정말 호로록, 호로록 넘어가요! 

오늘 처음처럼이 알려드린 ‘까르보나라 순대’로 ‘처음처럼’ 파티를 한번 즐겨 보세요. 새롭게 변신한 안주가 또 다른 즐거움을 드릴 거예요! 



까르보나라 순대 레시피


전체댓글 0
댓글

안주


구이 안주, 볶음 안주, 튀김 안주… 사실 소주 안주로 먹을 수 있는 것들은 무궁무진하지만 가장 많은 사랑을 받는 건 ‘국물 안주’가 아닐까요? 소주의 약간 쓴맛을 느낄 새도 없이 호로록 넘길 수 있는 맛있는 국물, 든든하게 배를 채워주는 국물 속 건더기들… 상상만 해도 침이 살짝 고이는데요. 

그렇게 ‘국물 안주’가 생각날 때 만들어 볼 만한 담백한 찌개를 하나 소개해 드릴게요. 돼지고기의 담백함과 새우젓의 감칠맛으로 완전 맛있게 즐길 수 있는 소주 안주, 바로 ‘돼새찌개’입니다.



집들이


‘애호박, 대파, 홍고추, 풋고추, 양파, 고춧가루, 다진 마늘, 새우젓, 목이버섯, 삼겹살, 식용유, 맛 간장’을 준비하세요.



삽겹살

 

준비된 채소들은 먹기 좋은 크기로 썰어 주세요. 찌개에서 건져냈을 때 씹히는 맛이 어느 정도 유지되도록 너무 잘게 썰지 않는 것이 좋아요.



돼지고기

 

식용유를 두르고 썰어 놓은 대파와 양파를 먼저 볶다가, 양파 끝이 노릇노릇해지면 삼겹살을 넣고 함께 볶아 주세요. 은은한 파 향이 솟아날 때가 삼겹살을 넣기 좋은 타이밍이랍니다.



국물안주

 

삼겹살이 약 80% 정도 익을 때까지 볶다가 물을 넣으며 찌개 물 양을 맞춰 주세요. 재료가 조금 더 들어갈 예정이니 약간 여유 있게 물을 붓고 끓이면서 졸이셔도 좋아요. 



얼큰안주


한소끔 끓어 오른 뒤에 목이버섯, 애호박, 홍고추를 넣고 새우젓으로 간을 맞춰 주세요. 새우젓과 맛 간장을 약간 섞어 간을 하셔도 좋은데요. 단, 국물 색을 맑게 하려면 간장보다는 새우젓의 비중을 높이셔야 국물이 뽀얗게 우러난답니다.



고추기름

 

찌개가 끓는 동안 다른 팬을 이용해 고추기름을 만들어 주세요. 식용유, 풋고추, 다진 마늘, 고춧가루를 적당량 넣고 한번 끓이면 된답니다. 너무 센 불에 오래 끓이면 고춧가루가 타 쓴맛이 날 수 있으니 약불에 자글자글 끓였다가 불을 꺼 주세요. 

이 고추기름은 찌개가 모두 끓고 나면 그 위에 기름만 떠내 얹어 주면 되는데요. 매운맛을 좋아하신다면 청양고추 또는 청양고춧가루를 사용하는 것도 좋습니다.



돼새찌개


파 기름의 풍미와 삼겹살의 담백함, 새우젓의 감칠맛으로 똘똘 뭉친 ‘돼새찌개’가 드디어 완성!


고추기름의 컬러로 식욕은 자극하면서 첫입에 담백함까지 쫘악 퍼지는 놀라운 맛! 전혀 자극적이지 않으면서 새우젓 특유의 감칠맛이 수저질을 멈추지 못하게 한답니다. 여기에 불맛을 연상시키는 파향과 양파의 달큰함까지 더해져 자연스럽게 미소를 머금게 하지요.


‘돼새찌개’는 한번 식혔다 끓이면 2배는 더 맛있어지는 법. 이렇게 한번 끓인 후, 식혀두었다가 다시 끓여 먹으면 아주 끝내주는 소주 안주가 된답니다. ^^

왠지 ‘국물 안주’가 당기는 날엔 ‘돼새찌개’에 도전해 보세요. 얼큰함과 담백함이 어우러진 멋진 술상을 즐길 수 있을 거예요! :)



찌개 레시피


전체댓글 0
댓글

스파게티


집에서 부드러운 ‘처음처럼’ 한잔 하기 딱 좋은 밤, ‘홈술족’의 머릿속에는 여러 가지 생각들이 떠오른답니다. 괜히 귀찮기도 하고, 그렇다고 컵라면이나 과자를 안주로 삼자니 왠지 궁상맞은 느낌도 들고…

바로 이럴 때 강추하는 안주가 있는데요. 편의점에서 구할 수 있는 재료와 프라이팬 하나만 있으면 쉽게 만드는 간편 술안주, ‘스파게티 피자’! 지금 함께 만들어볼까요? 



집에서 스파게티

 

스파게티 라면, 과자, 피자 치즈, 식용유’를 준비해주세요.



라면


먼저 스파게티 라면에 건더기 스프를 넣고 끓는 물을 붓습니다. 면이 다 익은 뒤, 물기를 완전히 빼고 분말 스프와 양념 스프를 넣고 잘 비벼줍니다.



감자칩

 

과자는 씹히는 식감이 있도록 큼직하게 부숩니다. 좋아하는 과자라면 어떤 것도 괜찮지만 토핑으로 올라갈 재료이니 달거나 딱딱한 것보다는 감자칩 같이 짭조름하고 바삭한 것이 좋아요. 


 

라면안주


프라이팬에 식용유를 두르고 스파게티 라면을 동그랗게 폅니다. 숟가락이나 뒤집개로 꾹꾹 눌러 모양을 잡아가며 앞뒤로 익혀주세요. 이때 면이 쉽게 탈 수 있으니 불은 약하게 조절해주세요.



홈술

 

스파게티 라면 도우가 완성되면 접시로 옮긴 뒤, 피자 모양으로 한번 잘라 주세요. 그 위에 미리 부숴놓은 과자 토핑을 뿌리고 모짜렐라 치즈를 듬~뿍 얹어 치즈가 녹을 때까지 돌려주면… 



집에서 피자


치즈가 맛있게 흘러내리는 ‘스파게티 피자’ 완성!

일단 완성된 라면으로 만든 도우이기 때문에 어딜 베어 물어도 맛있죠. 기름에 바싹 구워진 테두리는 바삭함까지 맛볼 수 있답니다. 여기에 고소한 냄새를 솔솔 풍기며 늘어나는 치즈까지…! 이 정도면 정말 완벽한 안주죠?



집에서


특히 ‘스파게티 피자’ 홈술을 간단하게 즐기고 싶은 분들에게 강추하는 레시피랍니다. 모두 편의점에서 구할 수 있는 간편 재료인 데다, 라면을 색다르게 즐길 수 있다는 장점도 있죠!

오늘 저녁 ‘처음처럼’으로 홈술을 즐기고 싶다면 센스있는 간편 안주, ‘스파게티 피자’ 부드러운 시간을 누려 보세요! :)



스파케티피자



전체댓글 0
댓글

만두


도무지 잠이 오지 않고 출출하기까지 한 늦은 밤, 야식을 시켜서 먹는 건 좀 부담스러울 땐 홈메이드 안주처음처럼 한잔이 특효약!

오늘은 아삭한 양파, 알록달록 청, 홍고추와 조화를 이루는 군만두 안주, ‘안자요만두’를 소개합니다! ‘처음처럼’ 한잔을 곁들이면 그 감칠맛에 접시를 싹 비우게 되는 마력의 레시피! 지금 확인해볼까요? ^^



만두레시피


‘냉동만두, 양파, 청고추, 홍고추, 진간장, 설탕, 후추, 맛술, 식용유’를 준비해주세요.



매콤한 안주


양파, 청고추, 홍고추는 얇게 채 썰어주세요. 양파는 아린 맛을 줄이기 위해 찬물에 담갔다 꺼내주세요. 



식용유


식용유를 냄비에 넉넉히 붓고 서서히 끓여주세요. 뜨거운 기름에 화상을 입지 않도록, 조심 또 조심해야 합니다!



냉동만두


식용유가 끓는 동안, 만두는 전자레인지에 넣어 약 5분간 익혀줍니다. 미리 재료를 손질할 때 실온에 꺼내 놓으면 해동 시간을 줄일 수 있어요. ^^



만두깐풍

 

접시에 양파채를 널찍이 깔고 익은 만두와 청, 홍고추를 올린 뒤 맛간장을 붓습니다. 맛간장은 기본적으로 진간장 6큰술, 설탕 1큰술, 후추 1/3 큰술, 맛술 1큰술 등을 넣고 한소끔 끓여내면 되는데요. 맛간장 레시피는 다양하니 원하는 방법을 찾아 만들어 두면 유용하답니다.

맛간장을 두른 뒤, 끓인 식용유를 수저나 국자로 떠서 살짝 뿌려 주세요. 한꺼번에 너무 많이 부으면 이리저리 튈 수 있으니 만두를 중심으로 조금씩 얹어주는 것이 좋습니다. 살짝 지글거리는 소리와 함께 고소한 향이 풍겨오면 ‘안자요만두’ 완성! ^.^



소주


뜨거운 식용유에 튀겨져 바사삭하게 씹히면서 촉촉한 육즙이 배어 나오는 ‘안자요만두’! 달큰한 소스와 아삭한 야채가 감칠맛까지 더해준답니다!


‘딱 한 잔만 해야지’라고 했던 다짐이 무색하게 느껴질 만큼 ‘처음처럼’을 마구 당기는 안주인데요. 만드는 법도 간단해 언제든 부담 없이 해 먹을 수 있답니다. 야식이 당기는 날, 냉동실에 어딘가에 박혀 있던 만두로 비주얼까지 그럴싸한 술상을 차려보세요. 고소하고 깔끔한 맛으로 ‘처음처럼’과 함께 행복한 밤을 즐길 수 있을 거예요!



만두 레시피



 



전체댓글 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