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명 일찍 헤어지기로 했던 술자리였는데, 정신 차려보니 심야버스를 검색하고 있는 나를 발견했다…”

 예상치 못한 술자리에 새벽 심야버스 혹은 택시를 타고 집으로 향했던 경험, 다들 한 번쯤은 있으실 텐데요. 이런 자연스러운 새벽 술자리 플로우에는 “오늘은 막차 전에 헤어지는 거다?” 혹은 “딱 이 병까지만 먹고 일어나자.” 와 같은 굳은 다짐 같은 건 중요하지 않죠. 오늘은 우리들의 새벽 술자리 플로우를 재치 있게 표현한 술자리 명언을 소개해드릴게요!  

 새벽까지 술을 마시게 되는 이유, 사실 거창한 이유랄 게 있나요? 그저 함께하는 사람이 좋아서, 한 병 두 병 마시다 보니 진솔한 이야기가 오가고. 아직 못다한 이야기가 많아서, 두 병이 세 병이 되고, 세 병이 곧 새벽이 되는 것일 텐데요. ‘병’과 발음이 비슷한 새벽의 ‘벽’을 이용해 라임을 만든 명언이 위트 있게 느껴집니다.

 처음처럼 페이스북 페이지에서는 이런 새벽 술자리 플로우를 재치 있게 표현한 라임노트에 많은 분들도 공감을 해주셨는데요. “맞아 맞아, 정신 차리고 보면 새벽 2시지ㅋㅋㅋ”, “누가 우리 얘기 하는데요?”라며 지난 술자리를 떠올리기도 하고, “안되겠다. 너네 오늘 집에 못간다”, “와 정말 띵언이다. 오늘 건배사 각”이라며 오늘의 파이팅을 다져주시기도 하셨습니다. (불끈!)

 몸은 힘들지만 마음과 추억만큼은 두둑해지는 새벽 술자리, 가까운 사람들과 함께라면 이따금씩 술자리가 길어지더라도 그 시간에 몸과 마음을 맡겨보는 것은 어떨까요?

전체댓글 0
댓글

술자리


“한 잔의 술은 재판관보다 분쟁을 더 빨리 해결한다!”라는 어느 학자의 이야기가 있습니다. 사람 사이에서 술은 이렇게 좋은 조정자 역할을 하기도 하고, 그 무엇보다 관계를 끈끈하게 이어주는 매개체가 되기도 하는데요. 

오늘은 처음처럼 페이스북(www.facebook.com/firstsoju)에서 소개해 드린 사람 사이의 관계와 닮아 있는 술 이야기를 해보려고 합니다. ^^ 



처음처럼


술! 누구나 마실 수는 있지만 아무와 마실 수 있는 것은 아니죠. 늘 가까이 접하고 있어 미처 생각지 못했을 수도 있지만, 위에 소개한 한마디처럼 술은 사회적인 것입니다. 어색함을 풀어주기도 하고 친밀함을 더 끌어올리기도 하니까요. ‘아무’가 아닌 소중한 누구와 마시는 술… 그 안에서 우리의 관계를 지켜주는 시간을 확인해 볼 수 있습니다.



명언


‘상대방이 꿈꾸는 세상’을 보고 싶을 때, 누군가와 더 ‘가까워지고’ 싶을 때, 상대방을 ‘제대로’ 알고 싶을 때 술을 마셔보라는 지혜로운 말에는 누구나 공감할 것입니다. 우리는 술을 나누는 자리에서 진심을 나누고 더 많은 대화를 하고 있지요. 또한, 평상시에는 잘 몰랐던 모습도 술자리를 통해 알게 되고, 쑥스러워 감추었던 마음도 술의 힘을 빌어 용기 있게 전달하기도 합니다. 이런 것을 보면 술이야말로 소중한 관계를 이어가는 메신저큐피드, 그 이상이 아닐까요? 



안주


특히 가깝지 않은 사이를 친밀하게 만들어 줄 때, 술의 힘을 더 강하게 느낄 수 있습니다. 서로의 ‘다름’을 이해시킬 때나 분쟁이 있어 해결할 때 우리의 곁엔 늘 술이 있었거든요. 


다툼이 있을 때뿐만 아니라 낯선 사람과 가까워지는 자리에도 술이 함께 하는데요. 술은 우리 마음에 생긴 얼음장을 녹이는데 가장 탁월한 실력을 보이는 것 같습니다. 혹시 여러분 주위에 가까워지고 싶은 사람, 멀어졌던 사람, 아직 어색한 사람이 있다면 술자리를 제안해 보세요. 뾰족하게 솟아있던 마음의 얼음도 부드럽게 녹아 내릴 테니까요. ^^



소개팅 술


사람과의 관계… 서로를 잘 안다는 이유로 더 소홀히 대했거나, 지나치게 편하게 대했다면 시간이 지날수록 서로가 느슨해지는 것을 느낄 거예요. 상처가 생기거나 서운한 마음을 자주 술자리에서 풀어버린다면 상관없겠지만 그렇지 않다면 감정의 골은 시간에 비례해 깊어질 수 있거든요. 

약속 잡기가 어려워도 주저 말고 연락해 보세요. 그리고 기쁜 일이 생겼다면 함께 나누고 충고가 필요하다면 공감의 한잔을 먼저 내밀어 보세요. 가까운 사람들과의 관계가 그 전보다 훨씬 더 끈끈해질 것입니다. ^^


내면까지 채워주는 ‘인생 한잔, 감성 한마디’, 어떠셨나요? 

살아가면서 수없이 비워내는 술잔에는 생각보다 많은 관계가 들어 있습니다. 오늘 이 글을 읽고 가까운 사람부터 친해지고 싶은 사람, 서운했던 사람… 그 누구와도 좋으니 술 약속을 한번 잡아보세요. 오늘보다 더 좋은 사이로 변화될 것입니다. ^^


* 더 많은 ‘인생 한잔, 감성 한마디’를 듣고 싶다면 처음처럼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firstsoju)에서 마음에 드는 감성 한마디를 골라 보세요.


전체댓글 0
댓글

처음처럼


겨울이 떠나기 아쉬워 심통을 부리는 듯하던 꽃샘추위도 조금씩 지나가고, 이제 어느덧 봄의 기운이 완연해졌는데요. 사람들의 옷차림도 한층 밝아지고 가벼워지고 있답니다.

경쾌하게 기분 좋은 봄을 맞아 처음처럼블로그도 화사하게 옷을 갈아입었는데요. 과연 어디가 어떻게 달라졌는지 함께 구경하러 가 볼까요?



반응형 블로그


새로워진 처음처럼블로그에서 가장 눈에 띄는 변화는 바로 반응형페이지가 된 것입니다.

반응형페이지가 뭐냐구요? 전에는 블로그가 PC 화면에만 최적화되어 있어서 모바일이나 태블릿 등에서는 사진이나 글씨가 작게 보인다거나, 화면을 잘못 터치하게 되는 경우가 종종 있었는데 새롭게 바뀐 반응형페이지에서는 그럴 걱정이 전혀 없다는 거예요!

PC, 태블릿, 모바일 등 어떤 디바이스에서도 처음처럼 블로그가 가장 잘 보이도록 알아서 최적화시켜 주기 때문이랍니다.^^



처음처럼 블로그


카테고리도 한눈에 쏙 들어오도록 수정을 했는데요. 그 세부내용을 살펴보면

처음처럼의 뉴스나 행사 소식을 담고 있 ‘News’,처음처럼과 어울리는 맛집과 안주 레시피를 소개하는 ‘Taste’, 처음처럼과 함께 떠나기 좋은 데이트 코스나 여행지를 알려주는 ‘Place’,      ‘처음처럼 한 잔과 함께 인생을 이야기할 수 있는 ‘Talk’, 술자리 게임과 병뚜껑 아트 등을 소개하는 ‘Play’, 처음처럼을 활용한 칵테일 레시피를 전수하는 ‘Cocktail’ 등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롯데주류


메인 페이지에는 추천 이야기최신 이야기로 영역이 나누어져 있는데요. 추천 이야기에서는 처음처럼블로그에서 현재 인기 있는 컨텐츠가 어떤 것들인지 확인할 수 있고, 그 밖에 최신 정보들은 최신 이야기에서 순차적으로 만나실 수 있어요.



맛집


봄을 맞아 부드러운 감성을 담아 화사하게 새 단장한 처음처럼블로그! 앞으로도 더욱 재미있고 알찬 이야기로 가득 채울 예정이니, 많이 많이 놀러 오세요! ^^

전체댓글 0
댓글

한마디


햇살이 좋아 한잔, 비가 와서 한잔, 눈이 와서 또 한잔... 기분에 따라 술을 마시기도 하지만, 날씨에 따라서도 ‘처음처럼’을 찾는 경우가 참 많은데요. 

오늘은 처음처럼 페이스북( www.facebook.com/firstsoju )에서 게재되었던 ‘소주한잔, 인생한잔’ 컨텐츠 중 날씨와 관련된 감성 한마디를 모아 소개해 드릴게요. *.*



기분 좋은 날씨니까 ‘술 한잔’


술 한잔


상상만 해도 기분 좋은 날씨, 여러분에겐 어떤 날씨가 기분을 훅~ 띄워주나요?

코끝을 포근하게 스치는 봄 향기, 더위가 물러간 다음 찾아오는 서늘한 가을바람…? 그게 어떤 날이든 분이 좋다고 느껴지는 날씨에는 별다른 이유 없이 술 한잔이 생각날 때가 많습니다. 그건 아마도 날씨가 우리의 기분까지 바꿔 놓기 때문이 아닐까요? 



낭만적인 날씨여서 ‘술 한잔’


처음처럼


날씨는 때로 낭만적인 분위기까지 만들어 주는데요. 유리알같이 청명한 날씨부터 주룩주룩 내리는 빗소리에 센치해지는 날씨까지… 꼭 맑고 화창한 날씨가 아니라도 계절에 따라 날씨가 전해주는 분위기는 참 다릅니다. 어쩌면 이러한 4계절을 온전히 누릴 수 있다는 것도 축복 중의 축복이 아닐까요? ^.^



분위기 잡는 밤 날씨에도 ‘술 한잔’


술자리

 

낮 동안 날씨가 어떠했든지 밤이 되면 갑자기술 당기는’ 날씨로 변할 때가 있는데요. 이렇게 밤 날씨가 인상적일 때면 술 한잔을 부르지 않을 수가 없죠. 

얼마 전 정월대보름처럼 두둥실~ 환하게 뜬 달에게 한마디 건네고 싶은 밤이나, 후덥지근하던 낮과 달리 마음속까지 뻥 뚫리는 상쾌함을 가져다 주는 여름밤, 솔솔 부는 가을바람에 아늑한 향기가 실려 오는 가을밤 등… 분위기 잡기 참 좋은 밤 ‘처음처럼’과 함께 하세요. 무드 있는 날씨가 최고의 안주가 되어 술 한잔 기울이는 두 사람을 더욱 로맨틱하게 만들어 줄 테니까요.


마음속까지 부드러워지는 감성 한마디, 어떠셨나요?

이제 서서히 싸늘한 추위가 가고 포근한 봄이 찾아올 텐데요. 그런 날이면 기분 좋은 날씨에 취해~ 그리고 ‘술 한잔’에 취해~ 소중한 추억을 만들어 보시길 바랄게요! 때로는 날씨를 핑계 삼아 하는 술자리가 더 분위기 있고 로맨틱하답니다! ^.^


* 더 많은 감성 한마디를 듣고 싶다면 처음처럼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firstsoju )에서 마음에 드는 감성 한마디를 골라 보세요. 



전체댓글 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