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추장불고기


“정말, 이런 안주 처음이지?”


한식 안주 고추장불고기가 미국의 대표적인 소울푸드, ‘맥 앤 치즈’를 만났다…? 게다가 멋들어진 자개 테이블에 놓여 플레이팅까지 완벽한 퓨전 안주, ‘고추장불고기 X 맥 앤 치즈’를 맛본 '정처럼’의 평가는…?



‘정처럼’<고추장불고기 X 맥 앤 치즈> 평가


1. 독창성: 5점 / 2. 가격: 4점 / 3. 양: 4점 / 4. 맛: 5점 / 5. 소주안주 적합도: 5점



파워블로거


문화주점


‘처음처럼’과 잘 어울리는 안주를 오늘도 찾아 나선 ‘정처럼’. 발걸음이 향한 곳은 <문화주점>인데요. 지하철 6호선 이태원역 3번과 4번 출구 사이의 큰길로 한 블록쯤 내려가다 보면 ‘문화주점 입구’라는 입간판이 서 있는데요. 이색 안주를 찾는 사람이라면 한 번쯤 들른다는 곳이에요.



이색 맛집


<문화주점>의 내부는 아주 한국적인데요. 민속화에나 나올법한 호랑이가 심볼처럼 가게 곳곳에 그려져 있고, 가게 이름의 초성 ‘ㅁㅎ’을 타이포그래피로 그린 소품들도 걸려 있죠. 그중에서도 가장 눈에 띄는 것이 바로 화려한 ‘자개 테이블’인데요. 테이블마다 다르게 수놓아진 자개 문양들은 보자 ‘우와~’하는 감탄이 절로 나왔어요. 요즘 이런 테이블을 보기가 쉽지 않은데 반가우면서도 정말 신기했답니다.



수지 처음처럼


자리를 잡고 오늘의 메인 메뉴와 ‘처음처럼’을 주문했는데, 반가운 얼굴을 만났어요! ‘처음처럼’의 새 모델 ‘수지’! 정말 예쁘죠? 수지의 예쁜 미소를 보고 있자니 오늘 술자리가 더 부드~러워질 것 같은 예감, 듬뿍! ^^



존맛


수지를 본 즐거운 기분에 맞춰 고소한 냄새를 풍기며 등장한 오늘의 메인 메뉴, ‘고추장불고기 X 맥 앤 치즈’!



오빠랑


달궈진 철판에서 이글이글 소리를 내는 ‘고추장불고기’와 가운데서 노오랗게 자리 잡은 ‘맥 앤 치즈’! 진한 치즈 향기와 매콤한 고추장불고기의 냄새가 맛깔나게 조화를 이룹니다.




위에 소복이 쌓인 치즈 가루는 이렇게 직접 눈앞에서 갈아주는데요. 맛있는 비주얼과 냄새, 지글지글 소리까지 삼박자를 갖춘 ‘고추장불고기 X 맥 앤 치즈’가 식욕을 자극하는데요. 식기 전에 얼른 ‘처음처럼’ 한잔을 채우고 한 스푼 듬뿍 뜬 뒤, 짠~! 



맛집추천


정말 ‘처음’ 먹어보는 조합이지만 어마어마한 궁합을 자랑하는데요. 서로의 단점은 보완하고 장점은 더욱 살려줘 마치 그동안 한 음식이었다는 듯 아주 잘 어울렸어요.



퓨전안주


두 음식의 공통점이라면, 바로 부드럽다는 것인데요. 고기의 부드러움과 치즈의 부드러움… 그래서 부드러운 ‘처음처럼’의 안주로도 완벽했답니다. ^^



이태원 맛집


선선한 가을밤, 활짝 열린 창문으로 가을바람까지 솔솔 불어오는 즐거운 술자리를 갖고 싶다면 오늘 저녁 이태원 <문화주점>을 찾아보세요!


문화주점 위치


1990년생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용산구 이태원동 130-1 | 문화주점
도움말 Daum 지도
전체댓글 0
댓글



“정말, 이런 안주 처음이지?”


어머~ 이 국물 맛은? 오늘의 이색 안주는 삼겹살각종 야채를 매운 육수에 퐁당 담가 먹는 누이스페셜인데요. 직접 맛본 정처럼의 평가는?



‘정처럼 <누이스페셜> 평가


1. 독창성 : 5 / 2. 가격 : 4 / 3. : 5 / 4. : 3 / 5. 소주안주 적합도 : 4

누이스페셜


누이


<누이키친>은 지하철 6호선 녹사평역 인근에 있는 퓨전 맛집인데요. 큰 대로변이 아닌 안쪽골목에 1, 2층으로 나뉘어 있어 간판을 잘 보고 찾아가야 해요. 블랙&레드로 꾸며진 세련된 인테리어가 눈에 띄었는데요. 테라스가 탁 트여있어 요즘 같이 봄봄한 날씨에는 더 기분 좋게 처음처럼을 즐길 수 있겠더라구요.

정처럼은 조금 이른 저녁에 방문했는데요. 봄 햇살을 받으며 아주 여유롭게 봄 술상을 맛볼 수 있었어요. 메인 저녁 시간에는 맛집 TV 프로그램에도 소개된 만큼 사람이 많다고 하니 예약하고 방문하세요.



이태원 맛집


<누이키친>은 주점이 아닌 전문 레스토랑처럼 깔끔한 테이블 세팅을 보여주었는데요. 수저도 따로 포장되어있고, 식기나 기본 찬을 담는 부분도 정갈해 보였죠. 기본 안주로는 물김치와 마카로니 샐러드가 나오는데요. 뽀드득한 질감의 양배추가 씹는 맛이 참 시원했습니다.누이스페셜을 찍어 먹을 소스도 미리 준비해주셨는데요. 정확한 맛을 표현하기 힘들 정도로 이색적인 소스였습니다. 간장과 피쉬소스 베이스에 레몬을 짜 넣고 파와 고추로 약간 매콤한 맛을 더한 맛이라 생각하시면 될 것 같아요.



훠거


똠냥꿍


누이스페셜은 우리가 흔히 알고 있는 샤브샤브처럼 먹는 안주인데요. 중국의 훠거 홍탕의 강렬한 매운맛과 태국의 새콤한 똠얌꿍을 적절히 섞어놓은 맛이 나더라구요. 새콤한 맛이 입안에 먼저 들어오고 뒤로 갈수록 매운맛이 감돌죠.

홍탕과 똠얌꿍의 인상적인 맛이 나지만 아주 자극적이진 않았어요. 오묘한 국물 맛처음처럼과 잘 어우러져 좋았습니다. ^^



돼지고기 샤브샤브


보글보글 끓어오는 육수에 야채를 와르르 담그고 어느 정도 끓으면 고기를 촉촉이 담가 먹으면 돼요. 누이스페셜은 돼지고기인 만큼 완전히 익혀 먹는 게 좋겠죠? ^^



누이스페셜 안주


볶음밥


단호박, 알배추, 청경채, 양파, 쑥갓, 숙주, , 버섯, 구운 두부, 굵은 당면 그리고 삶은 달걀까지! 풍성한 재료가 육수와 만나 맛과 향을 더 깊게 만들어 주는데요. 채소와 함께 끓이던 국물에 고기를 넣고 끓이면 강한 향신료 맛은 중화되고 진한 육수로 변신한답니다. 덕분에 처음처럼과 함께 하는 봄 만찬이 더욱 맛있어졌어요. ^^



샤브샤브 죽


퓨전 안주


샤브샤브의 가장 큰 매력! 2차 요리를 즐길 수 있다는 것인데요. 야채와 고기의 맛있는 조합을 즐기셨다면 부드러운 죽도 맛보세요. 사실 이것 또한 처음처럼 안주로 손색이 없는데요. 고기와 야채가 충분히 우러난 육수를 조금 남기고 밥과 김치, 김 가루를 투하! 보글보글 끓인 뒤 달걀을 풀고 모짜렐라 치즈까지 넣어 진득함을 더해주세요. 메인 안주와는 또 다른 느낌의 안주가 순식간에 탄생한답니다. 진정한 처음처럼 마니아라면 한 병 더!’를 외칠 수 있을 정도? ^.^



누이 분위기


처음처럼과 맛깔나는 안주로 빵빵하게 배를 채운 뒤, 소화도 시킬 겸 2층에 올라가 보았어요. 이른 저녁이라 다소 한적했는데요. 2층은 블랙&화이트로 좀 더 모던한 분위기였고, 고즈넉한 이태원 풍경을 볼 수 있어서 더 좋았습니다. 탁 트인 경치를 보면서 한잔 즐기고픈 분들은 2층으로 올라가 보세요. ^^



이태원 안주


태국, 중국, 일본, 한국의 맛을 모두 느꼈다 해도 과언이 아닌 누이스페셜’! 이국적인 안주임은 틀림없었어요.

깔끔하고 세련된 분위기에서 특별한 봄 술상을 즐기고 싶다면 오늘 저녁, 이태원 <누이키친>에서 부드러운 처음처럼한잔을 나눠 보세요! ^^


누이키친 위치

처음처럼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용산구 이태원동 57-24 | 누이
도움말 Daum 지도
전체댓글 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