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물찜


보통 ‘해물찜’하면 접시 가득 무성하게 쌓인 콩나물을 먼저 떠올리시는 분이 많을 텐데요. 이런 일반적인 ‘해물찜’이 아닌 진짜 ‘해물찜’을 먹을 수 있는 곳이 있답니다. 마치 집에서 엄마가 한 상 푸짐하게 내주신 것 같은 맛있는 인심이 팍팍 느껴지는 곳! ‘화양동 동해해물’에 가봤습니다. 




매콤하고 시원한 해물이 듬뿍 들어간 ‘해물찜’이 땡기는 날, 왠지 얼큰한 안주에 ‘처음처럼’ 한잔 캬~ 하고 싶은 날이라면 지하철 2호선 건대입구역 근처, ‘동해해물’을 추천합니다. 자타가 공인하는 맛집답게 어마어마한 ‘해물찜’을 자랑하는데요. 건대입구역에서 나와 큰길 한 블록 전에서 오른쪽으로 꺾으면 쉽게 찾을 수 있습니다.



해물탕

 

동해해물의 ‘해물찜’을 추천하는 가장 큰 이유는 바로 푸짐~한 해물들! 정감 가는 접시 위에 산더미처럼 쌓여있는 각종 해산물이 탄성을 자아내게 하는데요. 통 꽃게부터 전복, 새우, 낙지, 홍합, 피조개, 굴, 오징어 등 종류도 엄청나 이 정도면 정말 바다를 담아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죠?



동해해물

 

보통 ‘해물찜’에는 콩나물을 듬뿍 넣어 양이 많아 보이게 하지만, 정작 해물을 먹으려면 콩나물 사이를 비집고 찾아내야 하는 경우가 많은데요. 동해해물의 ‘해물찜’은 한눈에 봐도 그럴 걱정은 전혀 없어 보이죠? 콩나물의 아삭하고 시원한 식감은 잘 살리면서, 신선한 해물들을 듬뿍 쌓아 정말 푸짐해요. 



주문진


게다가 이 모든 해산물은 매일 동해 주문진에서 직배송된다는 사실! 그래서 해물찜에 들어가는 재료는 아침에 올라오는 해물에 따라 조금씩 달라지지만, 두툼한 사이즈나 고운 때깔로 신선함을 증명해줍니다. 




꽃게범벅


덕분에 동해해물 ‘해물찜’에는 향긋한 바다내음이 가득한데요. 주인 아주머니께서 먹기 좋게 잘라주시면 ‘처음처럼’ 한잔과 즐기기 딱 좋은 타이밍이죠. ^^ 맛있다 못해 단맛까지 느껴지는 뽀얀 꽃게 속살과 탱글탱글하고 부드러운 낙지, 입안에 짝짝 붙는 오징어 등 어느 하나 빠지는 것이 없답니다.



꽃게찜

 

가게 안에 사람이 가득 차 정신이 없으실 법도 한데, 오며 가며 입맛에는 맞는지, 반찬이 부족하지는 않은지 물어봐 주시는 사장님! 오늘 꽃게가 조금 작은 편이라며 꽃게 한 마리를 서비스로 주시는 넉넉한 인심까지 베풀어주셨답니다. 처음처럼은 부드럽고, 배는 부르고, 마음까지 훈훈해졌어요. >_<



볶음밥

 

‘해물찜’을 먹었다면, 절대 빼놓을 수 없는 화룡점정! 볶음밥까지 야무지게 먹었는데요. 다른 양념 없이 남은 해물찜 양념으로 볶아냈는데도 그야말로 꿀맛! 마지막까지 처음처럼을 나누게 했답니다. 볶음밥을 더 맛있게 먹고 싶다면 해물찜을 조금 남겨 두어야 한다는 사실! ^^




왜 수요미식회에서 ‘당분간은 동해에 안 가도 되겠다’며 극찬을 했는지 이제 느낌이 오시나요? 여러분도 ‘인생 해물찜’을 맛보고 싶다면, ‘동해해물’을 찾아보세요. 처음처럼 한잔바다 한입 즐기는 흥겨운 술자리를 가질 수 있을 거예요!



동해 해물 위치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광진구 화양동 37-1 | 동해해물
도움말 Daum 지도
전체댓글 0
댓글